예산군, '차와 음악이 있는 추사고택' 토요일 저녁 야경으로 초대

8월말까지 토요일 저녁8시까지 운영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14:30]

예산군, '차와 음악이 있는 추사고택' 토요일 저녁 야경으로 초대

8월말까지 토요일 저녁8시까지 운영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06/29 [14:30]

 

▲ 예산군 추사고택 야경   © 우리들뉴스


예산군 추사고택은 지난 27일 토요일 '차와 음악이 있는 추사고택' 주제의 다도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문화재를 활용해 그 가치를 높인다는 취지로 기획된 이번 행사는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택 마당에서 특강(추사와 차 이야기), 다도시연, 시낭송, 퓨전가요 공연 등이 진행됐다.

 

특히 이날 행사는 추사인문학교 추사학당 동아리로 활동으로 실력은 쌓은 추사시낭송회와, 예산기타사랑, 엔하모닉팀 등 지역주민이 직접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행사장에서는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발열 체크 및 손 소독과 좌석 띄어앉기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가 이뤄졌다.

 

또한 추사고택은 방문객들이 고택의 야경을 관람하고 바쁜 일상에 쉼을 얻도록 하기 위해 지난 27일부터 오는 8월 31일까지 매주 토요일 고택 및 추사기념관의 운영시간을 오후 6시에서 8시로 연장 운영하며, 추사체험관은 제외된다.

 

▲ 추사고택 다도체험 행사 모습  © 우리들뉴스

 

추사고택은 고택의 담장을 비추는 야간 경관조명 설치를 완료해 가동 중이며, 방문객의 안전을 위한 야간조명을 보완해 산책로에 설치하는 등 토요일 야간 운영시간 연장에 따른 준비를 완료했다.

 

추사고택 관계자는 "저녁시간 은은한 조명에 어우러진 추사고택의 모습을 감상해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예산군 내포보부상촌, 7월24일 본격 개장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