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경제-생활방역 대책회의..6급 팀장급 직원 하루 추가 특별휴가

-매주 수요일 민관합동 방역 실시 철저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5/19 [12:30]

아산시,경제-생활방역 대책회의..6급 팀장급 직원 하루 추가 특별휴가

-매주 수요일 민관합동 방역 실시 철저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05/19 [12:30]

 

    [사진: 2020년 3월 24일 코로나19 비상경제대책 보고 자료사진(아산시 제공)]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5월 18일, 시청 상황실에서 제11차 비상경제대책 및 제2회 생활방역대책 회의를 개최하고 분야별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회의를 주재한 오세현 아산시장은 “이태원 클럽 확진자에 의한 2차, 3차 감염사례처럼 생활수칙을 잘 지키면 어떠한 위기 속에서도 감염을 막을 수 있다”며 지난 6일부터 시작된 시민들의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이행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매주 수요일을 방역의 날로 지정하고 이에 따른 공공기관, 유관기관, 기업체, 자원봉사단체 등 참여 주체별로 일제히 실천 가능한 방역조치에 대해 논의됐다.

 

민관합동 방역 대책으로는 ▲다중이용시설 단계적 개방에 따른 방역철저 및 생활수칙 준수 홍보 ▲개인 위생수칙 준수 분위기 조성 ▲ 집단감염 위험시설 운영제한 조치▲노인요양시설 및 장애인주거시설 일일모니터링 실시 ▲공공·민간체육시설 생활방역 강화 및 운영실태 점검 등 분야별 추진계획을 논의했다.

 

오 시장은 “보건소를 중심으로 민관협력해 집중적 방역을 대대적으로 전개하고 대시민 홍보” 할 것을 주문했다.

 

또, 18일부터 시작되는 국가 긴급재난안전지원금 읍면동 접수 시작과 관련해 “우리가 한 발 더 빨리 움직이면 그만큼 빠른 도움을 줄 수 있다. 시민들이 빨리 신청해 꼭 필요한 곳에 적기에 사용할 수 있도록 가능한 수단을 모두 동원해 운영하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지난 105일간의 산불 조심기간이 전 직원의 노력으로 대과 없이 마무리된 데 더해, 코로나19와 관련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6급 팀장급 직원 등이 ▲아산사랑 상품권 가맹점모집 및 모바일 앱설치 ▲긴급 생활안정자금 접수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사업 지원 ▲코로나19 자가격리자 관리 ▲교회별 부서관리제 추진 등을 지원근무한 노고를 치하하기 위해 하루씩 추가 특별휴가를 실시할 예정이다. 

 
활빈단, 태평양전쟁유족회에 '윤미향 국회의원 퇴출 국민행동' 동참 제의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