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소방서·보건소 현장전문인력 대상 역량강화교육 실시

김정화 | 기사입력 2019/11/29 [12:23]

평택시, 소방서·보건소 현장전문인력 대상 역량강화교육 실시

김정화 | 입력 : 2019/11/29 [12:23]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지난 28일 평택·송탄소방서 구급대원 및 평택·송탄보건소 방문간호사 43명을 대상으로 심뇌혈관질환 환자 발생 시 응급대응능력 향상을 위한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지난 9월 ‘평택시 심뇌혈관질환 안전망 구축 업무협약’에 따른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이뤄졌으며, 뇌졸중과 심근경색증의 골든타임 내의료적 처치가 이루어져 사망, 장애 등 후유증을 최소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심근경색증은 증상 발생부터 재관류 치료시작까지 2시간, 뇌졸중 골든타임은 증상 발생부터 병원도착까지 3시간)

 

소방서 구급대원과 보건소 방문간호사들의 현장감 있는 교육을 위해 교육장소는 협약기관인 굿모닝병원에서 실시됐으며, 강사는 신경과 정인혜 전문의, 영상의학과 권배주 전문의, 심혈관센터 심대근 전문의 3명으로 구성되어 각각 15분씩 강의했다.

 

또한, 현장에서 필요한 최신 뇌혈관질환의 증상과 치료, 뇌혈관질환의 혈관 내 치료, 심혈관질환의 혈관중재시술 등을 교육했다.

 

참석한 소방서 구급대원은 “뇌졸중과 심근경색증 환자를 이송만 했었는데, 병원 도착 후 치료과정을 시뮬레이션으로 확인하며 환자 증상을 이해하게 됐다”며, “심뇌혈관질환 환자 이송 시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평택보건소 관계자는 “2020년에는 협약기관인 평택성모병원과 박병원에서도 소방서와 보건소 전문인력에 대한 합동교육을 이어나갈 예정이며, 평택시 심뇌혈관질환 관련 응급현황 등 통계자료를 생성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심뇌혈관으로부터 안전한 평택시를 만들기 위해 관내 전 경로당 560여개에 ‘건강게시판’을 제작하여 부착 중에 있으며, 건강게시판에는 고혈압, 당뇨병, 치매 등 건강관련 포스터와 각종 건강정보를 게시하여 어르신들의 건강관리에 도움을 드릴 계획이다.

 

건강게시판은 각 경로당을 담당하고 있는 방문간호사 및 보건진료소장이 직접 부착하고 교육을 실시하며, 11~12월 교육 주제는 뇌졸중 및 심근경색증 증상과 응급대처방법이다.

 
광고
아산시 이민식 이숙희 가족, 사랑의 쌀 2,000kg 사랑나무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