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후보자 법무부 장관 임명 반대 55.4% 찬성40.4% 15%p차

▲7월 정례조사에 비해 반대 의견이 크게 늘어(+15.3%p)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9/09/05 [19:16]

조국 후보자 법무부 장관 임명 반대 55.4% 찬성40.4% 15%p차

▲7월 정례조사에 비해 반대 의견이 크게 늘어(+15.3%p)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9/09/05 [19:16]

▲  조국 후보자 법무부 장관 임명 반대 55.4% 찬성40.4% 15%p차   ©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기자간담회를 통한 해명에도 각종 논란과 의혹들이 해소되지 않고 있어, 조국 후보자의 법무부장관 임명에‘반대한다’는 의견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9월 4일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1,01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8월 정례조사에서 조국 후보자의 차기 법무부 장관 임명을 ‘반대한다’는 응답이 55.4%로 ‘찬성한다’(40.4%)보다 15.0%p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는 지난 달 7월 정례조사에 진행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찬반 관련’결과보다 반대 여론(+15.3%)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적으로 장관 임명에 ‘매우 반대한다’응답이 37.1%로 가장 높았으며, ‘찬성하는 편이다’22.0%, ‘매우 찬성한다’18.4%, ‘반대하는 편이다’18.3% 순으로 조사되었다.

 

 문재인 대통령의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대해 ‘반대한다’(55.4%)는 응답은 연령별로는 60세 이상(67.0%), 권역별로는 대구/경북(70.8%), 직업별로는 무직/기타(63.3%), 정치이념성향별로는 보수층(78.3%), 지지정당별로는 자유한국당(94.3%)과 바른미래당(84.4%) 지지층, 기자간담회를 통해 논란 및 의혹이 해소되지 않았다는 응답층(81.5%), 청문회 재개최 찬성층(73.7%)에서 높게 나타났다. 

 

 반면, 조국 후보자의 법무부 장관 임명에 ‘찬성한다’(40.4%)는 응답은 연령별로 40대(57.5%), 권역별로는 광주/전라(63.6%), 직업별로는 화이트칼라(50.7%), 정치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67.3%), 지지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74.2%)과 정의당(70.4%) 지지층, 기자간담회를 통해 논란 및 의혹이 해소되었다는 응답층(84.0%), 청문회 재개최 반대층(76.8%)에서 높게 나타났다. 

 

 이번 8월 정례조사는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1,019명을 대상으로 9월 4일 하루동안 유무선 병행(무선79.5%, 유선20.5%) 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실시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수준, 응답률은 12.6%(유선전화면접 6.3%, 무선전화면접 16.9%)다. 2019년 8월 말 기준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를 기준으로 성, 지역, 연령별 가중치를 적용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와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홈페이지(www.ksoi.org)를 참조하면 된다.

 
광고
광고
예산군 황새, 광시면 장전리 둥지탑에 산란 확인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