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충남청-순천향대 천안병원, 충남경찰 마음동행센터 운영 개시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9/08/20 [10:51]

충남청-순천향대 천안병원, 충남경찰 마음동행센터 운영 개시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9/08/20 [10:51]

▲ 충남경찰 마음동행센터 개소     © 충남경찰청 제공

 

충남지방경찰청(청장 이명교)과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은 2019. 8. 19.(월) 15시에 경찰관의 외상 후 스트레스 예방·치료 등을 지원하는「충남경찰 마음동행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2014년부터 서울, 부산, 광주, 대전 등 ‘마음동행센터’ 9개소를 운영중이나, 충남경찰은 대전경찰청의 센터를 이용해야 했다.

 

근무 중 각종 충격사건 경험 후 신속한 치유지원이 필요한 상황에도 대전까지 가야하는 거리적 부담감에 알맞은 시기에 상담 및 치료 지원을 받기가 힘들다는 목소리도 있었다. 

 

이에 경찰청은 2019년도에 지방청별 1개소씩 마음동행센터 설치를 추진하여, 전국 14번째로 신설되는 충남마음동행센터는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별관에 상담실과 검사실을 갖추고 있으며, 바이오피드백 등 전문검사기계를 구비하고, 임상심리전문가와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가 배치돼 충남경찰의 심리상담·치료검사·진료연계·심리교육 등을 실시하게 되고,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은 정신건강 진료, 센터 모니터링 및 자문 등의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경찰청에 따르면 센터 이용 후 경찰관의 ‘정신건강 위험도’가 42% 감소하고, 주의집중력 등 ‘치안역량’도 8%가 향상되었다고 한다.(`17년 가톨릭대 연구결과)

 

▲ 충남지방경찰청(청장 이명교)과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    © 충남경찰청 제공

 

 이명교 충남청장은 “경찰관은 직무특성상 스트레스가 높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예방하고 관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마음동행센터 개소를 계기로 한층 더 밝고 건강한 조직으로 발전하여 시민에게 보다 나은 치안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다.”고 덧붙였다. 

 

 
광고
광고
2019 평택시 오산비행장 에어쇼 성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