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충남도 농업기술원, 습해·병해충 대비 장마철 논 콩 관리 주의

- 도 농업기술원, 논 콩 재배 관리 요령 전달…배수·방제 당부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9/07/11 [10:33]

충남도 농업기술원, 습해·병해충 대비 장마철 논 콩 관리 주의

- 도 농업기술원, 논 콩 재배 관리 요령 전달…배수·방제 당부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9/07/11 [10:33]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11일 습해와 병해충 피해가 발생하기 쉬운 장마철을 맞아 논 콩 재배 시 관리 요령을 발표했다.

 

우선 장마·폭우 등 과습 조건이 오랜 기간 지속되는 7∼8월에 많이 발생하는 습해는 배수 불량지에서 주로 나타나므로 배수 관리에 힘써야 한다.

 

특히 개화기 이후 콩알이 차는 시기에 일주일 이상 토양이 과습하면 수량이 반 이상 줄어들어 피해가 크기 때문에 중경·배토 작업으로 습도를 조절해야 한다.

 

또 습한 곳에서는 역병과 점무늬병 등 병해도 쉽게 발생하는데 역병에 걸린 경우에는 병든 식물체를 바로 제거하고 점무늬병의 경우 발병 시 적용약제를 살포해 확산을 막는 게 중요하다.

 

아울러 콩 개화기는 겨우살이를 끝낸 톱다리개미허리노린재의 출현 시기와 맞물려 있어 피해가 우려되므로 발견 초기 방제해야 수확량 감소를 예방할 수 있다.

 

도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논에서 다양한 대체작물을 성공적으로 재배할 수 있도록 현장기술지원단을 운영 중”이라며 “앞으로도 재배 농가의 불편사항을 해결하기 위한 개선방안을 지속 연구·개발하고,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쌀 수급 정책의 일환인 벼 대체작물 도내 재배 규모는 올해 9877㏊ 수준이며, 이 중 논 콩 재배는 1200여 ㏊에 달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박상진 한국언론인연대 회장,2015한국인터넷신문방송기자협회 언론공헌 단체 및 언론사 부문 대상 수상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