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광역시, 전국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 만든다

‘안전마을·학교·기업’ 공모…선정기관에 시설사업비 등 지원

우리들뉴스 양용현 광주광역시 본부장 | 기사입력 2019/05/10 [09:23]

광주광역시, 전국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 만든다

‘안전마을·학교·기업’ 공모…선정기관에 시설사업비 등 지원

우리들뉴스 양용현 광주광역시 본부장 | 입력 : 2019/05/10 [09:23]

 광주광역시가 전국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한 시책을 추진한다.

 

광주시는 안전문화 3·3·3운동의 일환으로 ‘안전마을, 안전학교, 안전기업’ 공모를 실시한다.

 

※안전문화 3·3·3운동 : 3대 주체(가정·학교·직장), 3대 수단(안전교육·안전점검·안전신고), 3대 행정력(홍보·지원·단속)

 

공모는 안전기업의 경우 5월 중 진행하고, 안전마을과 안전학교는 10월 실시한다.

 

이에 따라 광주시는 9일 광주시 홈페이지에 ‘안전마을, 안전학교, 안전기업’ 공모 세부평가 항목, 기준 등을 공고했다.

 

먼저 안전기업은 제조업 50인 이상부터 299인 미만기업을 대상으로 시 안전정책관실에서 13일부터 6월7일까지 접수받는다.

 

※문의 : 광주시 안전정책관실(062-613-4933)

 

또 안전마을, 안전학교는 10월 각 자치구 안전총괄부서에서 신청을 받아 12월까지 각 1곳을 선정한다.

 

광주시는 신청자에 대해 각 분야별로 정량평가(50%)와 정성평가(50%)를 합산해 최우수기관을 선정한다.

 

정량평가는 유형별 사고발생 통계를 점수화하고 정성평가는 사고예방을 위한 분야별 민·관 노력도에 대해 가중치를 부여해 진행된다. 특히 공정한 평가를 위해서 전문가 등 총 5명 내외의 별도 평가위원회를 구성·운영할 계획이다.

 

선정된 기관에는 안전인증서 및 현판을 제공하고 안전시설 사업지원비 1000만원이 지원된다.

 

정민곤 시 시민안전실장은 “전국에서 가장 안전한 광주를 만들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안전인증 기관 선정 공모를 시작했다”며 “매년 안전인증 기관을 늘려가면서 시민들의 안전의식이 확산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한국네트워크뉴스 창간 4주년 기념식 성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